기사검색

코로나로 어려움 겪는 의료기관 지원 요청

이필수 의협회장 당선인, 정세균 국무총리 예방…코로나19 조기 종식 위해 적극 협력 약속

가 -가 +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21/04/08 [08:45]

【후생신보】  이필수 대한의사협회 제41대 회장 당선인은 지난 5일 정세균 국무총리를 예방, 코로나19 4차 유행이 시작될 수도 있는 상황 속에 당국의 철저한 방역과 함께 코로나19 팬데믹 조기 종식을 위해 의료계가 적극 협력할 것을 약속하며 함께 어려운 상황을 극복해 나가자는데 뜻을 모았다. 

 

특히 이 당선인은 정 총리에게 코로나19로 인해 폐업이 급증하고 있는 소아청소년과를 비롯한 일부 진료과목의 어려움을 전하고 “1차의료 붕괴를 막을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건의하고 “곧 시작될 코로나19 일반 접종을 위한 백신접종센터 운영도 차질이 없도록 의료계와 정부가 긴밀한 소통과 협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정 총리는 “코로나19 상황이 쉽지 않은 가운데도 지금까지 의료계가 적극 협조해 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정부와 의료계가 힘을 합쳐 지금의 위기를 잘 극복하자”고 밝혔다.

 

특히 정 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진료과목에 대해서도 대책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정 총리 예방에는 회장직 인수위원회 이상운 위원장, 우봉식 간사, 이무열 대변인 등이 동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