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아동학대 대응’ 의료계와 정부, 국회가 힘 모아야

신현영 의원, 117개 학회, 협회 및 단체 공동 성명 발표

가 -가 +

박원빈 기자
기사입력 2021/01/21 [09:12]

【후생신보】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지난 20일 아동학대 대응시스템의 실질적인 개선을 위해 의료계와 정부, 국회가 힘을 모아야 한다고 밝혔다.

 

최근 ‘16개월 아동 사망사건’에 대한 언론 보도가 이어지며 아동학대 문제에 대한 관심과 전사회적 공분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지난 19일 정부는 ‘아동학대 대응체계 강화 방안’을 발표했다.

 

신현영 의원은 아동학대 대응시스템 개선에 공감한 117개 학회, 협회 및 단체와 공동 성명을 발표했다. 

 

신 의원은 “의료계가 자발적으로 아동학대 문제 해결을 위해 목소리를 내는 것은 매우 고무적인 일이다”라며 “아동학대 피해아동에 대한 치료 및 건강관리는 매우 중요한 만큼 의료계의 역할이 막중하다는 데에 이견이 없었다”고 밝혔다.

 

또한, “정부와 의료계는 조금 더 현실성 있는 아동학대 대응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함께 머리를 맞대야 하는 시점”이라며 “국회에서도 제도적 지원을 위해 꾸준히 앞장설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의료기관 아동학대 자동신고 및 익명신고 가능한 시스템 ▲신고자가 신고 후 처리진행사항 피드백 확인 ▲정부, 지자체 지역별 전담의료지원체계 구축, 아동학대 의심사례 발생 시 전문적 대응할 협의체 마련 ▲학대 피해 후 분리보호되거나 원가정 복귀 피해자, 가해자 회복프로그램 마련 ▲아동학대 조사위원회 구축 ▲아동학대 관련 기관 의학적 교육 강화 등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아동학대, 대응시스템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