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건대병원 김태엽 교수, 홍콩마취과학회 초청 강연

가 -가 +

박원빈 기자
기사입력 2020/12/24 [09:42]

【후생신보】 김태엽 건국대병원 마취통증의학과 교수가 지난달 14일부터 15일까지 홍콩에서 열린 ‘2020 홍콩마취과학회(Evidence Based Perioperative Medicine-Asia in conjunction with Annual Scientific Meeting in Anaesthesiology, EBPOM-Asia/ASM 2020)’에서 ‘수술 중 혈액 희석에 의한 혈액 점도 변화와 임상적 의미’를 주제로 온라인 강의를 펼쳤다.

 

김 교수는 “혈액 희석은 단위 혈액 용적 당 적혈구 수가 감소하지만 동시에 혈관저항이 감소하고 심박출량이 증가해서, 전체적으로는 혈액의 산소 공급 능력이 감소되지는 않는 것으로 알려져왔다”며 “하지만 관상동맥이식술을 시행 받는 환자처럼 고위험 환자에서 적정한 혈액 희석 정도에 대한 연구 결과는 충분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어 “최근 연구를 통해 관상동맥이식술 시행 환자에서 10%와 33% 혈액 희석을 시행해본 결과, 혈액 점도 감소가 혈액의 조직이나 주요 장기로의 산소 공급 능력을 향상시키는 것을 밝혀냈다”며 “출혈이나 혈액 희석법에 의해 발생 가능한 조직 저산소증을 의식한 나머지 과도한 적혈구 수혈 전략을 시행하는 것은 자제하고 혈액 점도 현장검사법을 수술 중 적용해 혈액 희석에 따른 혈액 점도, 산소 공급능력 변화를 실시간으로 파악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건국대병원,마취통증의학과,김태엽 교수,홍콩마취과학회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