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건보공단, 의료기관 방역지원 사업 연장

가 -가 +

박원빈 기자
기사입력 2020/11/26 [09:24]

【후생신보】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동절기 코로나19 확진자 증가 및 집단 감염 발생에 따라 의료기관 등의 업무 부담 경감을 위하여 의료기관 방역지원 사업을 내년 1월 22일까지 연장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건보공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기관의 방역업무 부담 경감을 위해 지난 8월14일 부터 방역지원 인력을 채용해 4개월간(2020.12.13.까지) 지원하는 것으로 했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동절기 재유행 및 확진자 증가로 어려움을 호소하는 의료현장의 의견을 수렴, 보건복지부로부터 사업기간 연장 승인을 받아 내년 1월 22일까지 방역지원 사업을 운영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현재 의료기관의 병상규모 및 선별 진료소 운영 등 특성을 고려하여 배치된 방역지원 직원 4,549명이 2,573개소에 근무하고 있다. 

 

건보공단은 방역지원 직원의 근무현장을 방문하여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근무환경 개선 및 방역지원 물품 등 적극적 지원하고 있다. 

 

방역지원 직원들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책임감과 성실한 업무 수행으로 의료기관의 방역수칙 준수 및 운영에 크게 기여하고 있는데, 업무 부담을 느끼는 선별진료소 근무를 간호사 면허의 방역지원 직원이 자진해서 근무를 희망했으며, 60대 방역지원 직원은 친절하고 성실한 근무로 해당 의료기관의 정규직 보안요원으로 채용되기도 했다.

 

강청희 급여상임이사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묵묵히 책임감을 갖고 근무하는 방역직원의 노고에 감사드리고, 이번 방역지원 사업 연장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의료기관에 힘이 되기를 바라며, 공단은 보험자로서 코로나19 극복에 역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국민건강보험공단,코로나19, 방역지원 사업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