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서울성모병원 김대진 교수, 생물정신의학회 차기 이사장 선출

가 -가 +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20/11/25 [12:22]

【후생신보】  김대진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최근 백범김구기념관 컨벤션홀에서 개최 된 2020 대한생물정신의학회 춘·추계 학술대회 및 연수교육에서 차기 이사장에 선출되었다. 임기는 2022년 3월까지다.

 

김대진 차기 이사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여러 가지 변화들이 이루어지는 시점에 35년 역사의 전문학회인 대한생물정신의학회의 차기 이사장을 맡게 되어 책임이 막중하다”며 “차기 이사장으로서 정신건강의 중요성이 더욱 크게 강조되고 그중에서도 생물정신의학이 각광받는 시대에 보다 세계적인 수준의 생물정신의학 연구, 국제적 교류 강화, 뇌과학과 의료데이터연구, 인공지능 등의 학술 연구 강화에 목표를 두고 현 이사장 및 임원들과 함께 기반을 다지겠다”고 밝혔다.

 

김 교수는 알코올, 니코틴 및 약물·행위 중독의 권위자로 가톨릭대 정신과학교실 주임교수, 서울성모병원 임상과장, 연구지원부처장, 정보전략본부장, 디지털헬스케어본부장, 가톨릭빅데이터통합센터장직을 수행하고 있으며 한국중독정신의학회 14대 이사장으로 활동하면서 병원과 의과대학, 학회에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

 

한편 국내 생물정신의학분야를 활성화시키고자 ‘생물정신의학연구회’가 1985년 1월 21일에 창립되었으며 1994년 12월 3일 학회 명칭을 현재의 공식 명칭으로 개칭했다.

 

1986년에 세계생물정신의학회에 정회원으로 가입했고 1994년부터 생물정신의학회지를 발간했으며 2004년도에는 세계생물정신의학회 아시아-태평양 학술대회를 개최하는 등 생물학적 치료를 포함한 생물정신의학 제 분야의 학문과 연구 및 교육을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