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서울대 강남센터 김주성 원장, 메디컬코리아 복지부 장관 표창

가 -가 +

이상철 기자
기사입력 2020/10/19 [15:51]

【후생신보】  김주성 서울대병원 강남센터 원장이 지난 14일 열린 ‘2020 메디컬코리아 브랜드선포식 &심포지엄’에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다.

 

김 원장은 외국인환자 유치와 검진시스템의 해외 수출 등 한국 의료의 경쟁력과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한 공로로 이 상을 수상했다.

 

강남센터는 수년전부터 외국인전용 핫라인 구축, 다국어 통역 서비스, 1:1 코디네이터 제공 등 외국인 환자를 위한 최적화된 인프라를 구축하고 적극적인 해외 현지 홍보 및 마케팅을 추진을 통해 해외의료관광 활성화에 기여해왔다.

 

특히 강남센터의 우수한 검진서비스는 해외에서도 경험할 수 있다. 강남센터는 2011년 7월 중국 연길시 정부와 검진센터 설립 및 운영을 위한 자문계약을 체결하며 국내 최초로 중국에 한국형 검진시스템을 수출했다.

 

연길센터는 현재 연간 2만명의 환자들이 찾는 중국 동북삼성의 대표 검진기관으로 성장했으며,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년에 5년간의 자문 재계약을 성공시키기도 했다.

 

김주성 원장은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내 의료계가 힘든 시기를 보냈지만, K방역을 통해 한국 의료의 우수성을 세계에 입증하는 계기가 되기도 했다”며 “앞으로 강남센터는 포스트 코로나 의료에 대비한 미래 의료 육성에 주력하고 해외 네트워크 구축이나 의료 수출을 통해 국가 브랜드 제고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메디컬코리아는 보건복지부가 주최하고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행사로 국가 의료경쟁력 강화에 기여한 공이 큰 기관과 유공자를 선정해 포상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