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의협 집단휴진 매우 유감…국민들께 고통만 드릴뿐”

정세균 국무총리 “정부는 열린 자세로 의료계와 진실하게 소통할 준비 되어 있다”

가 -가 +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20/08/14 [10:32]

【후생신보】대한의사협회가 의대정원 확충과 관련 14일 전국의사총파업을 에고한 가운데 정세균 국무총리가 의사협회 집단휴진과 관련해 “그간 정부의 계속된 대화 요청을 거부하고 집단행동에 나선 데에 대해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정 총리는 14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국민들께서는 그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현장에서 사투를 벌이신 의사들의 헌신과 희생을 기억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일부 의사들의 집단휴진은 이러한 사회적 인식을 스스로 깎아내리고 코로나19와 수마로 어려움에 처한 국민들께 고통만 드릴 뿐”이라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정부는 열린 자세로 의료계와 진실하게 소통할 준비가 돼있다”며 “의사협희는 집단행동보다는 대화를 통해 문제해결에 나서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또한 정세균 총리는 “복지부 등 관계부처와 지자체에서는 집단휴진으로 인해 의료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비상진료대책을 차질 없이 시행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