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삼성서울병원-KAIST, 공동 연구 협력 MOU 체결

임상 유전체 데이터와 최신 분석기술의 만남…정밀 의학분야 연구성과 주목

가 -가 +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0/07/03 [10:26]

▲ 사진 왼쪽부터 KAIST 신성철 총장, 삼성서울병원 권오정 원장.

【후생신보】삼성서울병원(원장 권오정)과 KAIST(총장 신성철)가 지난 2일 삼성서울병원에서 보건의료 연구협력에 대한 포괄적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정밀의료를 필두로 한 보건의료 전반에 대한 연구협력을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특히, ▲의료 및 보건관련 학술 및 기술정보 교류 추진 ▲ 유전체 데이터 분석 기술개발과 정밀의학분야 협력 적극 추진 ▲ 추후 발굴된 관심사항에 대한 과제 발굴 및 공동연구 시행 등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유전체 임상의학 연구 분야와 데이터 과학 분야를 각각 선도하고 있는 두 기관이 협력을 통해 부상중인 정밀의학 분야 육성의 발판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권오정 원장은 "삼성서울병원의 강점 분야인 유전체임상의학연구와 KAIST의 앞선 데이터분석 기술을 잘 접목할 경우 데이터기반 혁신의료의 발전속도는 더욱 빨라질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현했다.

 

신성철 총장 역시 “삼성서울병원과의 공고한 협력관계를 기반으로, 유전체 데이터분석 기술개발과 사업화, 의료 및 보건관련 기술의 임상적용 효과를 적극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고 이번 협약의 의미를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삼성서울병원,KAIST,권오정 원장,신성철 총장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