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가은병원, 코로나 방역 역군들에 간식 꾸러미 전달

가 -가 +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0/06/02 [14:14]

▲ 가은병원이 코로나19 진단 표본 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이 나오자 방역에 힘쓴 직원들에게 간식 꾸러미를 선물했다.

【후생신보】부천 가은병원(병원장 기평석)이 최근 코로나19 진단 표본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자 방역에 힘쓴 전체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푸짐한 간식을 제공했다.

 

가은병원은 최근 보건복지부가 수원, 부천, 평택, 포천 지역 요양병원의 직원, 간병인, 2주 이내 신규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한 결과 375명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

 

그러자 가은병원은 직원들과 파견 간병원들을 응원하기 위해 음료, 과자 등이 담긴 간식 꾸러미를 선물했다.

 

가은병원 기평석 원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모든 직원들이 방역과 생활수칙을 잘 지켜준 덕분에 감염자가 발생하지 않았다”면서 “코로나19를 퇴치하는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