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남대병원 김혜숙 간호사, 내과학회지 논문 게재

가 -가 +

박원빈 기자
기사입력 2020/05/28 [11:09]

【후생신보】 김혜숙 전남대병원 심장센터 심장초음파실 간호사의 석사학위 논문(지도교수 순환기내과 정명호)이 국내 권위 있는 학술지인 대한내과학회지에 게재됐다.

 

김 간호사의 논문은 ‘급성심근경색증 환자에서 관상동맥 중재술 후 허혈성 심근병증 예측인자’라는 제목으로 지난 2011년부터 2015년까지 급성심근경색증 환자 중 성공적인 관상동맥 중재술을 받고서 퇴원 전·후 심장초음파 검사를 받은 환자 547명을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이다.

 

논문은 성공적인 관상동맥 중재술 후에도 좌심실 구현율이 50% 미만, 좌실실 이완기말 내경이 55mm 이상 그리고 초기 승모판 혈류속도와 초기 승모판륜 속도와의 비가 15 이상인 환자에게서 허혈성 심부전증이 발생한다는 것이다.

 

이 논문은 대한내과학회지 6월호에 게재될 예정인데 간호사 논문이 대한내과학지에 실리는 경우는 매우 드문 경우이다.

 

또한, 심근경색증 환자의 예후를 개선하는데 중요한 자료를 제공할 수 있어 임상적 가치가 매우 커서 심근경색증 환자 치료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전남대병원은 전국에서 가장 많은 심근경색증 환자를 치료하고 있으며, 국내 대표적인 급성 심근경색증 등록연구의 주관연구기관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