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인천나은병원, 국민안심병원 지정

선별진료소와 일반 호흡기 질환자 전용 입원시설까지 갖춰

가 -가 +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0/02/26 [17:40]

【후생신보】인천나은병원은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가 공동 운영하는 국민안심병원(B유형)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국민안심병원’은 호흡기 환자가 병원 방문부터 전 진료 과정에서 일반 환자와 동선을 분리, 보다 안심하고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시스템이 구축된 병원이다.

 

국민안심병원은 A, B 유형으로 나뉜다. A 유형은 호흡기 외래구역의 동선을 분리 운영하는 방식이며, B유형은 호흡기 환자 전용 외래와 더불어 선별진료소·호흡기병동 분리 입원실까지 운영하는 것을 말한다.

 

나은병원은 ▲환자분류 ▲호흡기 환자 외래 진료구역 분리 ▲대상자조회 ▲감염관리 강화 ▲면회제한 ▲의료진방호 ▲선별진료소 운영 ▲입원실, 중환자실 운영 등 모든 항목을 충족해 국민안심병원 B유형에 선정됐다.

 

하헌영 병원장은 “인천나은병원은 코로나19 국민안심병원으로서 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으로 병원진료에 대한 두려움을 갖고 계시는 환자분들이 비호흡기환자와 호흡기 질환 환자들을 철저하게 분리 진료해 지역사회 감염과 병원 내 감염 피해 확대를 막는 것에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한편, 인천나은병원은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와 감염예방을 위해 24시간 비상 진료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으며, 만약 의심 환자가 병원을 방문할 경우 일반 환자와 동선을 철저히 분리해 외부 선별 진료소에서 진료하며 병원 내 감염을 차단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