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웰시티병원, 방문 아닌 영상으로 ‘면회’ 호응 커

가 -가 +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0/02/24 [11:00]

【후생신보】 대전 웰시티병원(이사장 차승식)이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방문 면회 대신 영상통화로 안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한 조치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사진>

 

최근 웰시티병원은 코로나19 확진자가 빠르게 증가하자 ‘면회 전면금지’라는 특단의 조치를 취했다. 그러자 자주 면회를 오던 보호자들은 환자를 만날 수 없어 애를 태웠다.

 

웰시티병원은 이런 안타까운 상황이 반복되자 환자와 보호자가 영상통화를 할 수 있도록 배려하고 있다. 휴대폰이 없거나 2G폰을 사용하는 환자와 보호자가 테블릿PC 큰 화면으로 영상통화를 할 수 있도록 사전에 시간을 조정해 연결해 주고 있는 것.

 

웰시티병원 관계자는 “코로나19를 차단하기 위해 면회를 금지하자 환자 보호자들이 불안해 하셔서 영상통화를 시켜드리고 있다”면서 “잠깐이나마 서로 얼굴을 보고 대화하니까 안심도 되고 좋아하신다”고 말했다.

 

웰시티병원 차승식 이사장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게 환자 외에는 의료기관을 방문하지 않는 것”이라면서 “국민들의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고, 정부 차원에서 당분간 병원 면회를 금지한다는 점을 적극 홍보해 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