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웰시티병원, 재활로봇 3종세트 완비

‘에리고’, ‘로코맷’ 이어 자율보행훈련로봇 ‘안다고’까지 도입

가 -가 +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0/01/15 [14:20]

【후생신보】웰시티병원이 재활로봇 3종 세트를 모두 완비하며 관련 분야에서 경쟁력을 높여가고 있다.

 

대전에서 재활치료를 중점적으로 하는 웰시티병원(이사장 차승식)은 자율보행훈련 로봇장비인 ‘안다고’(Andago)를 최근 도입, 치료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안다고는 스위스 호코마 사에서 개발한 자율보행훈련로봇으로 뇌졸중, 뇌출혈, 척수신경 손상 등의 환자들이 초기 기립과 보행 훈련을 거쳐 스스로 보행훈련을 할 수 있도록 돕는 최신 장비다.

 

이 장비는 충돌 방지, 낙상 예방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 갑작스러운 상황에서 안전사고를 방지해 주며, 다양한 기능적 움직임과 균형감각을 집중 훈련하는데 효과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웰시티병원은 기립훈련 로봇 에리고 프로, 보행훈련로봇 로코맷을 도입한 바 있는데 이번 자율보행훈련로봇 안다고 도입으로 재활로봇 3종 세트를 모두 갖춘 병원에 이름을 올릴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웰시티병원은 재활로봇 3종 세트인 기립훈련로봇 ‘에리고 프로’(Erigo Pro), 보행훈련로봇 ‘로코맷’(Lokomat)에 이어 자율보행훈련로봇 ‘안다고(Andago)'를 모두 갖추게 됐다.

 

웰시티병원 차승식 이사장은 “뇌졸중, 뇌출혈 등으로 회복기 재활치료가 필요한 환자들이 하루라도 빨리 가정과 사회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재활로봇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