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신장 기증 후 고혈압 위험 높아진다

가 -가 +

신인희 기자
기사입력 2019/09/20 [14:21]

신장을 기증하면 고혈압 위험이 높아질 수 있다.

 

존스홉킨스대학에서 신장을 이식하면 건강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확인하기 위해 신장을 이식한 1,295명과 신장을 이식하지 않은 8,233명의 건강상태를 비교했을 때 신장을 이식한 사람은 신장을 이식하지 않은 사람보다 고혈압 위험이 높고 그로 인해 신부전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5년간 신장을 기증하지 않은 백인은 고혈압 발생률이 8%이고 신장을 기증하지 않은 흑인은 고혈압 발생률이 9%인 것에 비해 신장을 기증한 백인은 고혈압 발생률이 23%이고 신장을 기증한 흑인은 고혈압 발생률이 42%였으며 신장을 기증한 사람은 인종과 상관없이 6년간 고혈압 발생률이 19% 증가했다.

 

American Society of Nephrology.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