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제약협회, 베트남 입찰 등급 유지 환영 논평

가 -가 +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19/07/18 [17:08]

【후생신보】한국제약바이오협회가 18일 베트남이 한국 의약품 입찰 등급을 2그룹으로 유지한 것에 대해 환영 논평을 내놨다. 더불어 이는 국내 식약처의 기민한 대응에 따른 성과라고 밝히고 국내 제약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에 큰 도움일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베트남 보건부가 공공입찰에서 한국 의약품을 2그룹으로 유지하는 내용의 입찰 규정을 확정 발표했다고 밝히 바 있다.

 

베트남 보건부는 당초 우리나라 의약품의 입찰 등급을 기존 2그룹에서 5그룹으로 햐향 조정할 움직임을 보였다. 이렇게 될 국내 제약산업의 막대한 피해가 우려됐다.

 

하지만 지난해 문재인 대통령의 베트남 순방과 식약처장의 베트남 방문을 통해 국내 의약품의 2등급 유지를 지속 요구했고 이를 베트남 정부가 받아들인 것이다.

 

제약바이오협회는 특히, “이번 규정 개정으로 1그룹에 포함될 수 없었던 국내 제약사가 유럽이나 미국으로부터 GMP(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 인증을 획득한 경우 1그룹 진입이 가능해졌다이에 따라 베트남 공공의료시장 진출의 관문인 입찰 선정 평가에서 유리하게 작용해 향후 한국 의약품의 베트남 진출이 더욱 가속화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협회는 이어 다시 한번 문재인 대통령과 이의경 처장을 비롯한 식약처 당국자들, 국회, 대사관을 비롯한 많은 분들의 헌신적인 협력과 노고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히고 우리 제약산업계는 앞으로도 기술 및 품질 혁신에 만전을 기해 베트남 등 아세안 시장을 비롯한 해외 시장 개척에 속도를 낼 것임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