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식약처 채규한 마약안전기획관, 마약 취급 현장 방문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4/01/10 [09:35]

【후생신보】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 채규한 마약안전기획관<사진>이 오늘, 10일부터 마약류도매업자인 지오영(천안물류센터)을 시작으로 19일까지 10일간 의료용 마약류 취급 현장 7개소를 순차적으로 방문한다.

 

채규한 마약안전기획관의 이번 현장 방문은 의료용 마약류의 제조․수입, 판매, 처방, 조제․투약 등 취급 과정 전반에 대한 현장의 애로사항을 직접 살펴보고 취급 보고 제도 개선 필요 사항을 발굴하기 위해 기획됐다.

 

마약류 취급 현장 7개소는 지오영을 비롯해 행복주는의원(10일), 한독(15일), 다정한동물메디컬센터(17일), 세종충남대병원(19일), 청암약국 등 2개소(17일, 19일) 등이다.

 

참고로 식약처는 현장 의견을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 소통협의체’에서 적극 논의할 예정이다.

 

채규한 마약안전기획관은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은 국내 의료용 마약류 취급의 전 과정을 모니터링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마약류 오남용 예방을 위해 정확한 취급보고가 매우 중요하다.”며 “식약처는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이 효율적으로 운영되고 사용자 편의성을 높이는 방향으로 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현장 소통을 토대로 국민의 일상을 든든하게 하기 위해 마약류 오남용 예방 체계를 지속적으로 개선·발전시키고자 노력하고, 동시에 불합리하고 낡은 규제는 과감히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마약류통합관리시스템,채규한,마약안전기획관,식약처,지오영,충남세종병원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