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혁성실업 황의빈 회장, 1.3억 포함 高大에 발전기금 42억 쾌척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3/12/27 [14:20]

【후생신보】혁성실업(주) 황의빈 회장이 고려대학교(총장 김동원)에 의학발전기금 1억 원 및 법학전문대학원 발전기금 3천만 원을 각각 전달했다.

 

기부식은 지난 26일 고려대 본관에서 진행됐다. 이날 기부식에는 황의빈 회장을 비롯해 김동원 총장, 윤을식 의무부총장, 이황 법학전문대학원장, 명순구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등이 참석했다.

 

고려대 법과대학 행정학과 56학번인 황의빈 회장의 고대사랑은 이미 정평이 나 있다. 지난 1995년부터 시작된 황 회장의 기부는 법과대학 발전기금을 비롯해 장학금, 의학발전기금 등 총 42억 원을 넘는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의료원에 전달한 의학발전기금은 의학 연구와 교육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그는 지난 2004년 자랑스런 고대 법대인상, 2013년 크림슨어워드 발전공로상 등을 수상했다.

 

▲ 혁성실업 황의빈 회장(左)과 고대 김동원 총장.

그는 기부식에서 “의료원과 의과대학이 사랑하는 모교의 발전을 견인한다는 사실을 깨닫고 의학발전기금 기부를 결심하게 되었다”라며, “전달되는 기금이 의학연구와 교육을 위한 귀중한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김동원 총장은 “오랫동안 고려대의 든든한 울타리가 되어 주신 황의빈 회장님께서 의학발전을 위해 이렇게 또 마음을 전해주시니 더욱 감사하다”라며, “황의빈 회장님의 고귀한 정성은 우리 의료원과 의대가 새로운 발걸음을 내딛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언급했다.

 

윤을식 의무부총장은 “오랫동안 변함없이 귀중한 마음을 전해주시는 황의빈 회장님께서 이렇게 따뜻한 마음을 전해주시니 감사함과 동시에 무거운 책임감도 느낀다”라며, “회장님의 숭고한 뜻을 받들어 한 차원 높은 의학의 가치를 실현하는 의료기관이 될 수 있도록 각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며 감사를 표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