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동성제약, 베트남 신규 공급 계약 체결…712만 불 규모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3/12/13 [10:05]

▲ ▲(왼쪽에서 두 번째) 동남제약 Le Thi Giau(레 티 저우) 회장, (왼쪽에서 세 번째) 동성제약 나원균 실장.

【후생신보】동성제약(대표이사 이양구)이 지난 12일 베트남 동남제약과 의약품 및 건강기능식품 등의 신규 수출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수출 계약 규모는 총 712만 불 상당으로 동성제약의 주력 일반의약품인 건위정장제 ‘정로환 에프(정, 환)’ 및 남궁민이 모델로 활동 중인 바르는 소염진통제 ‘록소앤겔’,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DS-BIO(DS 바이오)’ 5종 등 총 14개 제품이다. 해당 계약을 통해 베트남 전국 약국에 제품을 론칭한다.

 

동성제약과 계약을 맺은 베트남 동남제약은 1905년 설립되어 110년 이상의 전통을 갖고 있는 베트남 제약회사 중 하나로 베트남 현지에서 탄탄한 인지도를 쌓은 기업이다. 동남제약은 계약을 맺은 제품의 베트남 당국 허가를 진행하며 수입 및 유통 판매를 맡는다.

 

동시에 베트남 내, 의약품 이커머스 기업인 바이메드(BuyMed)와도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어 약 3만 5천 개 이상의 베트남 약국에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바이메드는 의약품 유통 B2B 플랫폼으로 베트남 약국들을 대상으로 의약품의 주문, 배송, 결제, 제품 검증 등의 원스톱 풀필먼트 공급 시스템을 구축한 혁신 기업이다. 싱가포르, 태국, 캄보디아에서도 동일 서비스를 제공하며 향후 관련 국가로도 확대 예정이다.

 

바이메드는 “바이메드가 보유하고 있는 플랫폼을 통해 3만 5천개 전국 약국 거래처와 준비 중인 자체 약국 체인에 동성제약의 우수한 의약품 및 건강기능식품을 론칭시킬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동남제약은 “동성제약의 제품은 제품 경쟁력이 있어 베트남 시장에서 성공적인 론칭을 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현지에서 안정적으로 안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동성제약 국제 전략실 나원균 실장은 “베트남의 전통 제약회사인 동남제약과 약국 플랫폼 사인 바이메드사와 계약을 통해 자사의 대표 의약품을 베트남에 대규모 론칭하게 되어 매우 기쁘며 베트남 시장에서의 매출 신장을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동성제약,베트남,정로환,동남제약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