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KMI한국의학연구소, 순직 해양경찰관 유가족 무료 건강검진

3년 연속 유가족 종합검진 사회공헌사업 진행, 중증질환 발견 시 치료비도 지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23/11/28 [09:13]

【후생신보】 KMI한국의학연구소(이하 KMI)는 순직한 해양경찰공무원의 유가족에게 종합건강검진 의료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는 사회공헌사업을 3년 연속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KMI는 지난 27일 해양경찰청(청장 김종욱)과 ‘순직 해양경찰공무원 유가족 무료 건강검진 지원 전달식’을 진행했다.

 

인천 연수구 해양경찰청에서 열린 전달식에는 해양경찰청 하만식 운영지원과장과 KMI한국의학연구소 이태근 공헌사업총괄단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2021년 양 기관의 협약 이후 3년째 이어지고 있는 이번 사회공헌사업은 순직 해양경찰공무원의 숭고한 업적을 기리고 해양경찰공무원의 사기진작 및 순직 해양경찰공무원 유가족의 건강 유지와 생활 안정을 위해 마련됐다.

 

KMI는 순직 해양경찰공무원 유가족에게 무료 종합검진을 제공한다. 또한 건강검진 결과 중증질환으로 판정된 유가족의 경우 3년간 최대 2,000만원 한도 내에서 치료비도 지원한다.

 

무료검진 인원은 200명(총 1억원 상당)이며, 내년 1월부터 6월까지 전국 8곳의 KMI 건강검진센터(광화문·여의도·강남·수원·대구·부산·광주·제주)에서 종합건강검진이 진행될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순직 해양경찰공무원의 부모, 배우자와 배우자의 부모 등이며, 가구당 3명까지 해양경찰청 운영지원과로 신청이 가능하다.

 

김순이 KMI 명예이사장(사회공헌위원장)은 “순직 해양경찰관의 숭고한 업적에 경의를 표한다”며, “앞으로도 순직 해양경찰공무원의 업적을 기리고 빈자리를 지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KMI한국의학연구소,건강검진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