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365mc, ‘K-지방흡입’ 1호점 개원

365mc, 마야파다 그룹과 손잡고 ‘365mc 인도네시아’ 론칭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23/08/02 [09:02]

【후생신보】 ‘K-컬처’를 중심으로 전세계적 신한류 열풍이 확산하는 가운데, 대한민국 대표 비만클리닉이 글로벌 진출에 성공해 눈길을 끈다.

 

비만클리닉·지방흡입 특화 의료기관 365mc는 ‘365mc 인도네시아’를 론칭하고, 지난 20일 자카르타에 위치한 마야파다 병원에서 인도네시아 1호점 오픈을 기념하는 개원식을 성대하게 열었다. 

 

개원식에는 ㈜365mc 김남철 대표이사와 365mc대표원장협의회 김하진 회장, 마야파다 그룹 조나단 타히르 부회장 겸 마야파다병원 CEO, 365mc 인도네시아점 그웬디 아니코 대표원장 등이 대표로 참석했다. 이와 더불어 인도네시아 정재계 인사, 유명 연예인, 인플루언서, 취재진 등이 현장에 대거 몰리며, 대한민국 최대 지방흡입 의료기관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365mc 김남철 대표이사는 개원 취지 및 향후 전략에 대해 발표하며  "마야파다 그룹과의 협력을 통해 전 세계가 주목하는 K-지방흡입 의료서비스를 인도네시아에서 처음 선보일 수 있게 됐다"며 “2.7억 인구의 인도네시아 시장을 대상으로 365mc의 첨단 의료기술을 이전〮발전시켜 인도네시아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북미, 유럽, 중동까지 전 세계에 ‘K-지방흡입’ 의료 한류 붐을 일으킬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인도네시아는 전 세계에서 한류 열풍이 가장 강하게 부는 곳이다. ‘K-아이돌’, ‘K-뷰티’에 이은 또 하나의 열풍, ‘K-지방흡입’을 이어가기 위해 365mc는 인도네시아 재계 서열 5위인 마야파다 그룹과 손을 맞잡았다. 마야파다 그룹은 은행, 에너지, 호텔, 쇼핑몰, 미디어, 부동산 등 인도네시아 주요 산업 영역에 진출한 글로벌 기업이다. 

 

의료한류, K-지방흡입이 전 세계적으로도 주목 받고 있지만, 마야파다가 그 중에서도 365mc를 선택한 이유는 20년간 비만 하나만 집중해 온 365mc의 끈기 있는 집중력과 이를 바탕으로 한 선진 기술 보유 의료기관이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마야파다 그룹 조나단 타히르 부회장 겸 마야파다 병원 CEO는 축사를 통해 “글로벌 비만 치료 시장에서 경쟁력을 인정받은 365mc와 함께할 수 있어 매우 뜻깊다”며 “자카르타뿐만 아니라 쿤닝안, 반둥, 스라바야 지역 등 인도네시아 전역에서 365mc의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마야파다 그룹은 365mc 인도네시아 현지 진출을 위해 자국 내 합작투자 법인을 설립했고, 인도네시아 성형외과 전문의이자 인도네시아 의사협회 회원인 그웬디 아니코 박사를 법인 대표이사 겸 인도네시아점 대표원장으로 선임했다.

 

365mc는 개원을 앞두고 그웬디 아니코 대표원장을 포함한 현지 전문 의료진을 국내에 초청해 독자적인 기술력을 전수했고 이를 통해 국내 비만치료 시장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지방추출주사 LAMS(Local Anesthetic Minimal-Invasive Liposuction) 시술을 인도네시아 현지 의료진의 손끝에서 받아볼 수 있다.

 

인도네시아에서 본격적인 현지 의료서비스 제공에 나선 365mc는 지난 2019년 글로벌 진출을 선포하고, 국제 비만치료 시장의 선두 주자가 되기 위한 신기술로 인공지능 지방흡입 시스템을 내세운 바 있다. 팬데믹 종식과 함께 365mc는 해외 지점 확장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