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캄보디아에 한국의 건강보험 성공 경험 공유

2023-2026년 캄보디아 의료급여심사원 역량강화 지원 등 총 86억 원 지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22/11/24 [09:40]

【후생신보】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23일(수)부터 24일(목)까지 양일간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캄보디아 보건부와 공적개발원조(ODA) 및 한-아세안 보건의료 협력사업(K-health) 확대를 통한 한국-캄보디아 의료보장 분야 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

 

캄보디아 정부는 최근 한국의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유사한 기능의 의료급여심사원(Payment Certification Agency, PCA)을 설립하는 등 전 국민 의료보장제도 도입을 위한 다양한 정책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보건복지부와 한국국제보건의료재단은 세계은행(World Bank)과 연계하여 공적개발원조(ODA)로 2023년부터 2026년까지 총 86억 원을 지원하기로 하고, 캄보디아 의료급여심사원 청사 신축 지원, 한국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전자 진료정보 관리체계 기술 전수, 의료급여 자격심사 요원 역량 강화 교육 등 의료급여심사원의 기능 강화를 위한 다양한 협력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021년부터 한국-아세안 보건의료 협력사업(K-Health)의 일환으로 한국 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DUR)를 캄보디아 의약품 안전관리 체계에 접목하는「감염병 대응 전자정부 클라우드 시스템 구축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보건복지부 윤찬식 국제협력관은 캄보디아가 2022년 아세안 의장국으로서 성공적인 정상회의를 개최한 것을 축하하고,“캄보디아의 전 국민 의료보장 확대 정책을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협력사업을 기획 중”이라며,“보건의료 공적개발원조(ODA) 사업과 한-아세안 보건의료 협력사업(K-Health)을 통해 한국의 전 국민 의료보장의 성공 사례를 캄보디아 정부와 적극 공유하겠다”라고 약속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