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한올바이오파마, ‘뉴다이브’ 지원 협약 체결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2/06/13 [15:38]

▲ 한올바이오파마 박승국 대표(左)와 뉴다이브가 조성자 대표가 발달장애 아동 및 청소년들을 위한 메타버스 기반 원격 사회성 치료 프로그램 및 맞춤형 인공지능을 개발하는 뉴다이브와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후생신보】한올바이오파마가 발달장애 아동 및 청소년들을 위한 메타버스 기반 원격 사회성 치료 프로그램 및 맞춤형 인공지능(AI)을 개발하는 뉴다이브(대표 조성자)와 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뉴다이브는 발달장애 아동과 청소년이 건강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리얼월드데이터’를 활용한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을 통해 생애전주기에 맞춘 치료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환자들의 비용과 시간 부담을 줄이고자 지난 2월 설립됐다.

 

뉴다이브의 플랫폼은 임상적으로 검증된 프로그램을 기반으로 체계화된 원격 발달재활치료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해당 플랫폼 개발을 위해서는 한국제약의학회 회장 등을 역임한 조성자 대표와 삼성서울병원 손영민 신경과 교수, 미국 UCLA에서 주최하는 발달장애 아동청소년 대상 원격의료 프로그램 ‘피어스 텔레헬스’를 수료한 김선경 특수교육 전문가 등이 참여한다.

 

특히 가상현실(Virtual Reality)을 통해 실제와 매우 비슷한 상황을 구현하고 체계적인 다자간 상호작용으로 발달장애 청소년들의 사회성과 문제해결 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인공지능 알고리즘 개발을 통해 참여자의 음성과 반응속도, 표정 등을 학습 및 분석해 맞춤형 치료 프로그램 제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