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이화의대 ̛의전원 동창회, 영닥터스포럼 및 학술심포지엄 온라인 개최

성시열 회장 “젊은 동창들의 만남과 소통 시간 마련”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21/09/13 [13:48]

【후생신보】 이화의대·의전원 동창회(회장 성시열)은 지난 11일 오후 4시 제14회 영닥터스포럼 및 학술심포지엄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윤석완 한국여자의사회장, 하은희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장, 조종남 전 이화여대총동창회장과 심현 전임회장을 비롯하여 80여 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성시열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알수록 더욱 귀하고 자랑스러운 모교와 동창회를 위해 후배들이 마음껏 능력을 발휘하도록 활동의 장을 열겠다.”고 전했다. 울산의대 산부인과 교수인 원혜성 부회장의 힘 있는 격려사와 이하린 40회 동기회장의 희망을 담은 답사가 있었다.

 

이날 1부 행사는 박영미 의과대학 교수가 ‘미래의학’을 주제로 ‘Adoption of Digital Technology for Future Hospital’/GE헬스케어 코리아 장광희 상무와 ‘AI, Big data, Cloud and Digital dentistry : ABCD’/Digital Dental Hub 허수복 대표의 학술강의로 진행됐다.

 

2부에서 영닥터스포럼 양훈진 위원장은 머슬매니아 대회에서 입상한 이대 비뇨기과 윤하나 교수와 자전거로 동해안을 종주한 48회 조원주 동문의 동영상 소개와 인터뷰를 통해 건강한 몸만들기와 건전한 운동습관에 대해 실제적이고 구체적인 제안을 했다. 그리고 마음은 있는데 실천에 옮기기 어려운 운동을 좀 더 쉽게 꾸준히 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에운동 프로젝트를 게재하기로 했다.
 
3부의 1분 스피치는 정미라 총무이사의 진행으로 하은희 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장, 올해의 이화인 서울대 임석아 교수, 의료원 사회공헌부장 심기남 교수, 의과대학 본과2학년 송윤선 학생 등의 이야기를 들으며 우의를 다졌다.

 

이화의대 의전원 동창회는 젊은 동창들을 위한 주제로 매년 학술심포지엄과 함께 영닥터스포럼을 열고 있다. 2009년부터 후배들이 즐겁게 참여할 수 있도록 시작되었는데, 2020년에는 코로나19 상황으로 모이지 못해, 초록집으로 모임을 대신했다. 이번에 처음으로 연 온라인 모임이었지만, 그 동안 상임이사회와 각 위원회를 진행한 경험으로 능숙하게 진행이 됐고, 더 많은 젊은 동창들이 참여했을 뿐 아니라, 제주, 부산, 포항, 광주, 강릉, 대전에서 다수 회원들이 참여하여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해 더욱 발전하는 동창회로 거듭나고 있음을 확인했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