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CJ 로바젯, 지난해 매출 200억 돌파

가 -가 +sns공유 더보기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20/02/28 [11:11]

【후생신보】 CJ의 고지혈증 치료제 로바젯정이 지난 해 200억 원의 매출을 돌파했다.

 

씨제이헬스케어(대표 강석희)는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로바젯정(성분명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이 지난 한 해 동안 208억 원의 원외처방 실적을 기록했다고 28일 밝혔다.

 

로바젯은 2016년 출시 첫해 33억 매출에 이어 그 이듬해 100억 원을 돌파하며 일찌감치 블록버스터 대열에 합류했다. 이후 활발한 학술 활동으로 2019년 한 해에만 200억 원이 넘게 처방되며 주목을 끌었다. 2016년부터 출시 4년차인 지난해까지 로바젯이 거둔 실적은 551억 원에 달한다.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복합제 시장 규모는 2,800억 원 정도로 로바젯은 이 시장에서 상위 3번째 제품이다.

 

로바젯 PM은 “2019년 유럽심장학회(ESC)와 동맥경화학회(EAS)가 심혈관질환 예방을 위해 LDL-C를 최대한 낮춰야 한다는 권고안을 담은 이상지질혈증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며 “이에 따라 앞으로 로바젯과 같이 LDL-C 감소 효과가 큰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복합제의 역할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로바젯은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조합으로 각각 10/5mg, 10/10mg, 10/20mg 등 총 3개 용량이 출시돼 있다. 최근 발표된 올해 1월 원외처방 실적은 19억 원 이었다.

CJ헬스케어, 로바젯, 에제티미브, 로수바스타틴, 고지혈증, 이상지질혈증, ,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