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장애인 커뮤니티케어 성공적인 운영 위해 재활의료 단체들 힘모아

오는 20일 ‘장애인을 위한 커뮤니티케어의 현재와 미래’ 토론회 개최

가 -가 +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19/05/17 [07:30]

【후생신보】 커뮤니티케어(지역사회 통합 돌봄)은 케어가 필요한 주민(노인, 장애인 등)이 살던 곳(자기 집, 그룹홈 등)에서 개개인의 욕구에 맞는 서비스를 누리고 지역사회와 함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주거 보건의료 요양 돌봄 독립생활 지원이 통합적으로 확보되는 지역주도형 사회서비스 정책이다.

 

2026년 대한민국이 초고령사회로 진입이 예상되는 가운데 보건복지부에서는 2025년까지 커뮤니티케어 제공기반을 구축하는 중·장기계획으로 지역사회 통합 돌봄(커뮤니티케어)”를 발표하였으며, 올해 6월부터 선도사업을 실시할 계획임을 밝힌 바 있다.

 

커뮤니티케어의 대상자로는 일반 노인, 장애인, 정신질환자, 노숙인 등이 있으며, 장애인 혹은 장애를 가진 노인을 대상으로 하는 재활서비스 개발이 필요한 시점이다.

 

이에 의료재활 서비스를 제공하는 직능(재활의학과 의사, 작업치료사, 물리치료사, 의료사회복지사)의 대표단체인 대한재활의학회, ()대한작업치료사협회, ()대한물리치료사협회, 대한의료사회복지사협회가 성공적인 커뮤니티케어를 위해 오는 20일 오후 3시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장애인을 위한 커뮤니티케어의 현재와 미래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커뮤니티케어 제도의 안착을 위해 법제 확립이 중요한 만큼, 자유한국당 이명수의원, 더불어민주당 기동민의원, 정의당 윤소하의원 주최, 보건복지부 후원으로 민관정(民官政)이 힘을 합쳐 개최한다.

 

토론회를 통해 향후 커뮤티티케어의 안착을 위해 장애인과 노인에게 필요한 커뮤니티케어 특화 재활서비스의 개발 및 적용, 한국에 실정에 특화된 커뮤니티케어 모델 개발, ·제도 개선 등 다양한 분야에서 민··정이 서로 적극적으로 협조하기로 했다.

 

 

 

관련기사


    Warning: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 in /home/ins_news3/ins_mobile/data/ins_skin/m/news_view.php on line 7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후생신보. All rights reserved.